한국노동이론정책연구소
주간동향과 초점 주간동향과 초점

구분17992
2007-06-24 21:46:15
박성인
[성명서] 범국본 공동대표 두 분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를 즉각 취소하라!
[성명] 처벌받아야 할 것은 범국본 대표가 아니라 노무현대통령과 경찰청장이다!
범국본 공동대표 두 분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를 즉각 취소하라!

검찰은 22일 한미FTA저지 범국민운동본부의 오종렬, 정광훈 공동대표에 대한 사전구속 영장을 청구하였다. 집시법위반이라는데, 올해 3,4월 총 6차례에 걸쳐 ‘불법 폭력시위’를 주도했다는 혐의라고 한다.

그간 노무현정부와 경찰 당국은, 범국본의 합법적 집회신고에 대해 마구잡이로 ‘집회금지 통보’를 남발해 왔다. 헌법 제21조에 “집회․결사에 허가제는 인정되지 아니한다”라고 명시되어 있고, 또 헌법 제37조에는 “기본권을 법률로서 제한할 경우에도 지유와 권리의 본질적인 내용을 침해할 수 없다.”고 명시되어 있다. 이렇듯 자유롭고 평화적인 집회자유 보장은 경찰이 마음에 들면 허락하고 마음에 안들면 금지시키는 식으로 자의적으로 법적용할 수 있는 그런 사안이 아니다. 경찰이 당연히 준수해야할 헌법과 지상명령인 것이다. 그런데도 경찰당국은 과거 군사독재 시절에나 있을 법한 집회시위 원천 봉쇄 방침을 강행하고 집회자유를 원천부정하였다. 심지어는 국가기관인 국가인권위원회가 “집회를 금지하지 말라”고 권고했? 슴〉?불구하고 노무현 정부와 경찰당국은 막무가내였다. 이러한 만행은 헌법위에 군림하려는 경찰파쇼적 작태를 노정하는 것이고, 또한 참여정부의 개혁파탄의 생생한 증거나 다름없는 것이다. 우리는 헌법을 유린하는 경찰에 맞서, 주권자로서 온갖 어려움을 무릅쓰고 헌법에 보장된 기본권인 집회의 자유를 스스로 실천하기 위해 나섰던 것이었다.

또한, 우리는 가두 집회의 길로 내 몬 것은, 국민적 동의도 없이 한미FTA를 ‘묻지마 강행’한 노무현 정부이다. 협상을 시작하기도 전에 주요 현안을 ‘4대 선결조건’으로 내주고, 협상 기간 내내 미국에 마냥 질질 끌려다니며 퍼주고, ‘글로벌 스탠다드’라는 미명아래 한국민의 이익보다 미국의 이익을 더욱 보장해주려 했던 것이 바로 노무현정부의 모습이다. 우리 범국본은 이런 작태에 분노하고, 망국적 협상에 대해 우려하는 국민의 의사를 대변했을 뿐이다.

결국, 처벌받아야 하는 것은 국민의 의사를 대변해 온 범국본 대표가 아니라, 바로 한미FTA를 ‘묻지마 강행’한 노무현 대통령과 헌법 유린 행위를 밥먹듯 해 온 경찰청장이다!

범국본 대표들에 대한 이번 사전구속영장 청구는 범국본의 활동을 위축시켜 한미FTA를 반대하는 국민적 투쟁을 약화시키고, 졸속·밀실·퍼주기 협상의 산물인 한미FTA를 6월30일에 기어코 체결하기 위한 명백한 정치적 탄압이다. 마치 전국 금속노조에게 그러하듯, 이제는 범국본 대표에까지 그 탄압의 화살을 돌리고 있는 것이다.

그러나 우리 범국본이 그따위 탄압에 눈 하나 꿈쩍할 것 같은가! 우리는 금속노조와 함께, 농민과 함께, 그리고 나라를 걱정하며 한미FTA를 반대하는 모든 국민들과 함께 투쟁을 계속하여 이 망국적 협정을 끝내 폐기하고야 말 것이다!

우리 범국본은 ‘불법’을 운운하며 망국적 한미FTA 협정 체결을 반대하는 정당한 국민의 의사표시를 탄압하고, 헌법 유린행위를 저지르고 있는 노무현정부와 경찰 당국을 강력 규탄하며, 즉각 구속영장 청구를 취소할 것을 요구한다.

그리고 사법 당국은 경찰 당국의 무리한 영장 청구에 대해 상식적이고도 정당한 결정을 내려야 할 것이다.

2007년 6월22일
한미FTA저지 범국민운동본부



159
 [한미FTA] 한미 FTA 체결 반대 국회-시민사회 시국선언  [1]

 박성인
2007/06/27 35572
158
 [박성인] 국회 법사위 통신비밀보호법 개정안(대안 수정안) 통과에 대한 성명서  

 박성인
2007/06/24 30993

 [한미FTA] [성명서] 범국본 공동대표 두 분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를 즉각 취소하라!  

 박성인
2007/06/24 57503
156
 [박성인] 구로동맹파업 22주년 기념 및 기록물 출판기념 문화마당  

 박성인
2007/06/18 31853
155
 [박성인] 2007 [반빈곤포럼]을 제안합니다  

 박성인
2007/05/31 32103
154
 [박성인] 반전반핵평화 동아시아 국제회의  [1]

 박성인
2007/05/23 26965
153
 [한미FTA] [토론회] 한미FTA협상과 한국사회의 진로  [1]

 박성인
2007/04/21 29101
152
 [박성인] [토론회] 4/24(화), '문화운동이여 정치를 구하자! 정치를 전복하자!  

 박성인
2007/04/20 29820
151
 [한미FTA] [성명서] 정부는 공무원 동원 한미 FTA 찬성유도 관제 홍보 즉각 중단하라!  

 박성인
2007/04/13 42959
150
 [박성인] [노동계 공동 성명서]휴대폰과 인터넷 감시를 확대하는 통신비밀보호법 개악을 반대한다  

 박성인
2007/04/05 63781
149
 [한미FTA] [성명-사회진보연대]민중을 죽음으로 내모는 한미FTA 즉각 폐기하라!  [1]

 박성인
2007/04/03 31020
148
 [한미FTA] [교학공대위]한국의 노동자 민중에게 재앙을 안겨줄 '한미 FTA', 끝까지 반대한다!  

 박성인
2007/03/28 31655
147
 [한미FTA] 3월 28일 수요일 저녁 7시 촛불 들고 시청정문 앞으로!!!  

 박성인
2007/03/28 38149
146
 [한미FTA] 한미 FTA 저지를 희망하는 여러분께  [1]

 박성인
2007/03/09 32126
145
 [한미FTA] [FTA저지범국본]한미FTA 집중 투쟁 일정~!!  [1]

 박성인
2007/03/08 32384
144
 [박성인] 여성의 권리와 연대에 대해 다시 생각한다-99주년 3.8여성의날 맞이 기획 사회운동워크샵  

 박성인
2007/03/08 59831
143
 [한미FTA]  [FTA저지범국본] 한미FTA 7차협상 대응투쟁 주요 일정  

 박성인
2007/02/12 87244
142
 [박성인] 한국사회포럼 2007 2차 준비회의 결과  [1]

 박성인
2007/02/12 37347
141
 [한미FTA] 2.12.14:00 한미 FTA 저지 총궐기에 함께 합시다!!!  

 박성인
2007/02/08 33677
140
 [박성인] 미군기지 확장저지 토론회.  [1]

 박성인
2007/01/30 35677
[1] 2 [3][4][5][6][7][8][9]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WS

(구)한국노동이론정책연구소   (100-272) 서울시 중구 필동2가 128-11 상전빌딩 301호   Tel.(02)2277-7957(팩스겸용)